행정/의회 > 시정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행정/의회
시정
포천시, 2022년 1월 중 간부회의 개최
부시장, 국·소·장 및 부서장 등 참석, 주요현안사업 대해 논의
기사입력: 2022/01/14 [11:12]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포천시(시장 박윤국)는 지난 13일 17시 시청 대회의실에서 부시장과 국·소장 및 부서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1월 간부회의를 개최하고 시 주요현안사업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주요 안건으로는 ▲설 연휴 종합대책 추진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고령의 국가유공자 발굴 ▲아동학대 대응체계 강화 ▲생활자원회수센터 현대화사업 ▲경기도형 지역균형개발 산업단지 ▲경기북부 물류단지 조성 ▲평화스포츠타운 개발사업 ▲포천강 살리기 프로젝트 ▲제6차 국도·국지도 건설 추진계획 등 국·소별 역점과제에 대해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한 방안을 심도 있게 논의하고, 부서별 협조사항 등을 공유했다.

 

박윤국 시장은 “새로 부임하신 정덕채 부시장과 함께 각종 역점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기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또한 “관련 부서가 협업하여 외국인근로자의 주거환경 개선을 위해 종합적인 대책을 강구할 것”을 지시했다.

 

포천뉴스 포천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pcnt.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태봉공원민간공원특례사업 즉각 원상복구하라 태봉공원 22/01/14 [18:11] 수정 삭제
  누구 마음대로 (주) 주보담피앤피에 362억원씩 특혜를줬나? 처음에 보담피앤피에서 토지보상비 모두 부담하고 커뮤니케이션센타 완공후 기부채납 하기로 돼 있는데 누구 지시로 이렇게 퍼주었나? 즉시 회수조치하라. 또 726-4 시유지를 726-89로 분할하여 (주)보담피앤피에 왜 넘겨 주었나. 726-4시유지는 2005년 아파트 분양시 당시 시장이었던 박윤국 현시장이 태봉산과 연계한 녹지율30%의 보존형 주거타운으로 홍보를하고 분양하였든바 2,3,4단지 주민들이 이용해야될 녹지공간으로 부지 매입시 주민들 돈이 들어간 곳으로 어떤 이유로도 훼손해서는 안되는곳으로 공원 일몰제에서 국,공유지는 제외된 곳으로 원상 복구하여야 한다. 시장.시의원님들,보담피앤피 모두가 귀책의 사유가 될수 있슴을 명심 하시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