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종합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
사회종합
포천시, 생활속 거리두기 방역지침 준수 속
부처님 오신날 봉축법요식 개최
기사입력: 2020/06/01 [11:34]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불기 2564년 부처님오신날 봉축법요식이 지난 5월 30일 생활속 거리두기 방역지침 준수 하에 포천시 관내 사찰 곳곳에서 열렸다.

 

부처님오신날은 불교의 가장 큰 명절인 석가모니 부처님의 탄생을 기리는 날로, 원래는 4월 30일이었으나 불교계 종단에서 코로나19로 인해 사회적 거리두기에 앞장서고자 법회행사를 연기해 한 달 만인 5월 30일에 개최했다.

 

왕산사 봉축법요식에서는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참석자 발열체크, 거리두기, 마스크 착용 등 ‘생활 속 거리두기’ 방역지침을 준수하면서 법요식과 장학금 전달식 등이 진행되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박윤국 포천시장은 축사에서 “생활속 거리두기에 적극 동참하는 불교계와 사찰에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코로나19 종식 시까지 적극 협조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또한, “역사적으로 나라가 어려움에 처했을 때 국난극복을 위해 불교계에서 적극 노력한 과거 사례에서 볼 수 있듯이, 부처님의 가르침에 따라 시민 모두 한마음이 되어 코로나19가 극복될 수 있기 바란다.”며 소감을 밝혔다.

포천뉴스 포천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pcnt.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