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종합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
사회종합
포천시, 2020년 소규모재생사업 공모 선정
분단의 아픔과 수복의 감동적 역사가 함께하는 굴울마을
기사입력: 2020/05/22 [12:42]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 포천뉴스


포천시는 국토교통부의 2020년 소규모재생사업에 최종 선정되었다고 21일 밝혔다.

 

사업 내용은 영북면 운천리 ‘분단의 아픔과 수복의 감동적 역사가 함께하는 굴울마을’이라는 내용으로 올해 3월 접수해 1차 서면평가와 지난 5월 11일 평가발표를 거쳐 선정되었다.

 

이로써 시는 총사업비 4억 원(국비 2억 원, 도비 6천만 원, 시비 1억4천만 원)을 확보하게 되었으며 올해 10월 영북면 도시재생뉴딜사업 공모사업 신청에 앞서 선정되어 더욱 뜻깊다.

 

영북면 소규모재생사업의 주요 내용은 ▲굴울(구름내, 雲川)마을 골목탐방길 및 소규모포켓광장 조성(2억5천만 원) ▲움타리공동체 활동거점센터 조성 및 공동체프로그램 운영(8천만 원) ▲ 수복의 영웅, 독수리유격대의 서바이벌 영북 Y리그전 운영(4천만 원) ▲소년소녀(어린이)에게 이로운 봉사단, 소리봉 돌봄 유격대 운영(3천만 원) 등이다.

 

시는 6월 내 국비와 도비가 교부되는 대로 신속히 추진해 12월까지 사업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포천뉴스 포천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pcnt.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