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치
정치
더불어민주당 이철휘 후보 출정식
최호열 깜짝 등장, 단합 과시
기사입력: 2020/04/02 [11:55]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제21대 국회의원선거가 공식 시작된 2일 10시 더불어민주당 이철휘 후보는 포천시 신읍사거리에서 조용한 출정식을 치렀다.

 

이 후보 측은 ‘코로나19’를 의식해 음악과 안무 없이 조용히 연설과 출정선언문을 발표하는 것으로 출정식을 진행했다.

 

이를 지켜보는 지지자들도 대부분 마스크를 착용하고 서로 거리를 두고 출정식을 바라봤다.

 

이흥구 유세단장은 당이 아니라 인물을 보고 투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연이어 김동실 선대위 부위원장은 더불어민주당 후보 중 가장 강력한 후보를 공천했다며 승리를 자신했다.

 

출정식은 최호열 전 지역위원장의 깜짝 등장으로 달아올랐다. 최호열 전 위원장은 당의 승리를 위해 헌신할 것을 약속하며, 이철휘 후보 지지를 호소했다.

 

이어 등장한 이철휘 후보는 최 전위원장에게 감사를 표하고, 최호열 전 위원장이 공동선대위원장직을 수락했다고 밝혔다. 이에 지지자들은 열광적으로 환호했다.

 

이철휘 후보는 쇠락하고 있는 포천을 설명하고 그 원인이 정치인에게 있다고 밝혔다. 이를 극복하고 살기 좋은 도시를 만들기 위해서 현명한 투표를 해 줄 것을 호소했다.

 

그리고 7호선 연장은 보수 정권에서 하지 못한 일이었고, 현 정부가 많은 희생을 해온 포천을 정치적으로 배려한 결과라고 주장하고 이 때문에 포천시민은 현 정부의 배려를 기억해야 한다며, 그리고 7호선 연장은 힘 있는 집권 여당의 정치인이 나서야 가능하다고 주장했다.

 

마지막으로 가짜뉴스에 현혹되지 말고, 예비역 육군대장 이철휘를 선택해 줄 것을 호소했다.

끝으로 평생 나라를 위해 살아온 마음으로, 나라와 지역발전을 위해 헌신하겠다고 약속했다.

이로써 이철휘 후보는 지지자와 당원들의 단합된 모습을 선보이며 선거를 시작했다.

포천뉴스 포천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pcnt.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