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교육/문화
소흘도서관 회원 1만번 돌파
개관 8개월 만에 시민들의 문화공간으로 자리잡아
기사입력: 2010/09/10 [12:49]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포천시립소흘도서관에서는 금년 1월 5일 개관 이후 회원증 가입이 날로 증가해 개관 8개월 만에 회원 1만명을 넘어섰다.
 
 그동안 소흘도서관은 1만여 도서관 회원과 더불어 현악5중주를 야외 잔디밭에서 들을 수 있는 '시와 함께 하는 작은 음악회' 개최, 가족영화 상영 및 찾아가는 영화관을 운영하는 등 다양한 문화행사를 통해 8월 현재 1일 1,500~1,700여명의 시민들이 방문 이용하고 있는 지역사회의 독서 및 문화공간으로 꾸준히 사랑받고 있다.
 
 한편 연중무휴로 운영되고 있는 소흘도서관에서 책과 함께 하는 의미 있는 주말을 보내기 위해 가족과 함께 방문한 김봉임 씨(여, 45세)는 행운의 1만번째 주인공이 됐다. 김봉임씨는 "다른 곳도 아닌 도서관에서 1만번째 행운의 주인공이 되어 너무 기쁘고 앞으로 아이들과 함께 책을 보러 더 자주 도서관을 와야겠다"며 밝은 웃음을 지었다.
 
 소흘도서관 관계자는 "앞으로도 다양한 문화행사와 도서문화 서비스를 통해 현재의 1만명 회원에서 16만명 포천시민 모두가 회원으로 가입해 도서관을 적극 이용하고 활용하도록 꼭 필요한 지식과 정보를 제공하는 알차고 내실 있는 도서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포천뉴스 포천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pcnt.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