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문 > 기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고문
기고문
더불어민주당 최호열 예비후보
제21대 총선 ‘출마의 변’ 전문
기사입력: 2020/01/08 [13:46]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포천뉴스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포천시·가평군 선거구에 출마를 선언한 최호열입니다. 저는 국민을 위한 정치, 포천시와 가평군의 발전을 위한 정치를 하기 위해 출마를 결심하였습니다.

 

30년 이상 포천에서 살아오면서, 더불어민주당 불모지에서 지역위원장으로 활동하면서 포천시와 가평군의 문제와 발전에 대한 많은 생각을 해왔습니다. 어려운 시절부터 민주당을 지키며 시민에게 봉사할 생각을 했는데 이제 그 뜻을 펼칠 시기가 되었다고 생각합니다.

 

포천시·가평군 지역은 그동안 보수 안전지대라고 해도 무방할 만큼 보수당만을 지지해 왔습니다.

 

국회의원 후보들은 보수당 공천에만 신경을 썼고 그 공천이 곧 당선을 안겨줘 왔습니다. 그 결과 한 쪽의 축이 무너져 발전이 더디고 기형적인 모습이 되었습니다. 그러는 동안 의정부, 남양주, 양주, 동두천 등 우리 지역과 접한 주변 도시들은 그야말로 눈부신 성장을 거듭하고 있습니다.

 

시민 여러분! 한 줄의 레일만으로는 기차가 달릴 수 없습니다. 여야가 공존하고 권력이 분산되어야 모든 것이 발전할 수 있으며 그것이 민주주의의 기본이라고 생각합니다. 여당과 야당을 떠나 잘못하는 사람은 내려오게 하고 잘 할 수 있는 사람을 키워야 합니다.

 

다가올 총선은 그런 의미에서 굉장히 중요합니다. 무너진 한 쪽의 축을 살릴 수 있는 기회이기 때문입니다. 이 기회를 살릴 사람이 필요하다는 판단 또한 출마를 결심하게 한 중요한 이유 중 하나입니다.

 

포천시장 후보로 두 번의 출마를 한 바 있습니다. 두 번의 선거를 치르며 그 기간 내내 고개를 깊게 숙이고 인사를 하면서 시민 한 분 한 분의 목소리를 들었습니다. 그 목소리를 따르겠다는 각오로 이번 선거에 임하고자 합니다. 시민의 말씀들을 새기고 시민의 고통과 한숨과 눈물을 살피겠습니다.

 

반드시 국회의원에 당선되어 강한 추진력과 현명한 지혜로 포천시와 가평군 발전을 위해, 그리고 우리 지역을 사랑하는 모든 시민들을 위해 헌신 복무할 것을 다짐하면서 출마의 변에 갈음합니다.


최호열


현)포천신문 명예회장
전)더불어민주당 포천·가평 지역위원장
전)제19대 대선 문재인 후보 포천·가평 선대본부장
전)더불어민주당 정책위 부의장
전)경기도호남향우회연합회 부회장
전)국립기계공고 총동문회장

원광대학교 공과대학 졸업
대진대학교 법학석사 수료

포천뉴스 포천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pcnt.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