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국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치
국회
박종희 전의원, 북콘서트로 총선 출정식 포문
포천·수원·가평에서 온 지지자 600여명 참석
기사입력: 2019/11/10 [11:00]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박종희 전 국회의원이 9일 오후 2시 포천 가연웨딩홀에서 북콘서트를 개최하며 충선 출정식 포문을 열었다.

 

이날 북콘서트장에는 포천뿐 아니라 수원과 가평 등에서 올라온 박종희 전 의원 지지자와 민주당에서 이철휘 지역위원장을 비롯해 조용춘 시의장, 강준모 부의장, 연제창 의원 등과 관계자들까지 600여명이 참석해 성황을 이뤘다.

 

지역 선배로서 후배를 격려하기 위해 행사장을 찾았다는 이철휘 위원장은 박종희 전 위원이 고향에 뼈를 묻겠다고 하셨으니 포천 발전을 위해 꼭 약속을 지키시기 바란다며 덕담을 건넸다.

 

박종희가 들려주는 가평·포천 힐링여행이라는 제목의 책은 박 전 의원이 포천과 가평의 산과 계곡, 성지순례길, 사찰, 체험관광마을, 수목원, 박물관, 시장, 맛집 등을 찾아다니며 보석 같은 곳만 골라서 석 달이 넘게 집필했다.

 

방송인 김병찬 씨가 사회를 맡은 북콘서트는 식전 문화마당 행사와 토크 콘서트 형식으로 진행됐다. 박 전 의원은 명성산, 운악산, 백운계곡 등 포천의 유명 관광 명소와 함께 마을 축제, 맛집 탐방 등 포천과 가평을 처음 찾는 분들에게도 충실한 가이드가 될 수 있도록 신경을 많이 썼다고 말했다.

 

박 전 의원은 또 처음에는 제가 아는 분들과만 함께 이 책을 공유하려고 했는데, 막상 책이 나오자 주위 사람들의 반응이 좋아서 며칠 전부터 전국 서점에서 판매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총선 출마를 앞둔 후보들 가운데 가장 먼저 포천에서 북콘서트 형식으로 총선 출정식의 포문을 연 박종희 전 의원은 오는 13일 오후 2시 가평에서도 두 번째 북콘서트를 계획하고 있다김승태 기자

 

 













포천뉴스 포천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pcnt.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가평 포천 힐링여행 사람과 인물 19/11/10 [15:21] 수정 삭제
  박종희 북콘서트 축하를 보냅니다 큰 정치인이 포천에 있는것도 포천자랑이죠 박종희에게 희망하는 가평 포천 지역주민이 많아 앞으로 기대됩니다~
박종희화이팅 포천보수 19/11/10 [21:36] 수정 삭제
  뒷걸음치고 있는 포천을 개혁시켜 주시기 바랍니다
책 잘 봤어요 절골나그네 19/11/11 [09:25] 수정 삭제
  발로 뛰면서 꼼꼼하게 잘 만든, 제대로 된 포천 가평 여행 안내서입니다. 좋은 책 감사드립니다. 포천 가평을 향한 깊은 사랑의 한 부분을 볼 수 있었습니다. 포천 가평의 내실 있는 변화를 가져올 것이라고 기대해 봅니다.
박종희후보님 양돈인 19/11/12 [01:23] 수정 삭제
  박종희 후보님 저는 포천에서 양돈업에 종사하는 사람입니다 요즘 포천시는 돼지열병으로인해 초비상 상태로 양돈인 뿐아니라 민*관 *군이 24시간 감염예방에 적극적으로 밤잠을 설쳐가며 방역에 모든 힘을 쏟고있을때 힐링 북콘서트라....정신 차리시고 진정 시민을 위하신다면 북콘서트가 아니라 방역에 힘을 보태주시길 바랍니다
위 양돈인 님.. 정도 19/11/12 [18:12] 수정 삭제
  돼지 열병. 초비상이면
돼지키우시는 님은. 잠도자지말고 밥도 드시지말고. 예방하셔야죠... 직접적이 장본인이신데... 그리하고계십니까?
갖다붙일때 붙여야지...박종희님은 신경안쓰시겠습니까
그렇다구 대외활동두 못해야합니까?
저도 할일다하지만.. 돼지열병 얼른 끝났으면 하는 간절한맘있습니다
그냥 주지 마세요 한국당 19/11/14 [15:34] 수정 삭제
  이번 책은 그냥 주지 마세요. 돈 반드시 받으세요. 벌써 측근들이 그냥 줘서 받았다고 하는 사람도 있어요. 법을 밥먹듯 어기는 국회의원은 필요없습니다. 부디 조심하시길. . .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