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문 > 오피니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고문
오피니언
<기고문>
대한민국의 우산 혁명!!
기사입력: 2019/08/16 [10:51]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 포천뉴스

 

1945년 8월 15일을 기억 할 것이다. 그날은 우리에게 자유민주주의를 얻게 한 기회의 첫걸음 이었다.

 

그러나 광복 74주년을 맞은 오늘 우리의 모습은 어떠한가?

 

순국선열들의 숭고 한 뜻은 종북 좌파들의 폭정에 짓밟히고 있고,  호시탐탐 자유대한민국에 무혈 입성하여 사회주의 국가를 완성할 날만을 손꼽아 기다리고 있는 김정은은 연일 남쪽 대통령이라 말한 자를 조롱하며 미사일을 날리고 있으니 기가 찰 노릇이다.

 

김정은의 밀수 마이바흐엔 한마디 못하는 종북 좌파들이 우리 안의 빈부격차만 거론하며 대한민국을 사분오열 시키고 있다.

 

비를 맞으며 광화문 광장에 모인 30여만 명의 인파는 애국 보수의 뜻일 뿐만 아니라 조국을 걱정하는 모든 국민의 뜻으로 우산 혁명의 시작이라 확신한다.

 

종북 좌파들에게 질문한다! 또한 대한민국 애국 시민들에게 여쭌다!

 

우리의 우방은 어디인가? 미국>일본>중국>북한 인가, 아니면 북한>중국>미국>일본 인가?

 

둘 중 하나의 답을 정해 놓은 문재인 주사파 정권은 자유 대한민국의 정신을 갉아 먹고 언론과 법을 제 팔 휘두르듯 폭정을 일삼고 있다.  어찌 이들이 박근혜, 이명박 전 대통령들의 죄를 말할 수 있단 말인가!

 

꽃이 지고 나서야 봄인 줄 알게될 모든 국민들께 고한다.

 

우리의 골든타임은 아직 지나지 않았다. 자유 대한민국! 우리 힘으로 지켜내자.

 

우산혁명은 그 시작이다!!

 

자유한국당 포천시장 후보(전) 백영현

포천뉴스 포천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pcnt.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알았으니까, ^^ 19/08/16 [11:59] 수정 삭제
  백영현씨 국적이 어디요? 미국이요, 일본이요? 손에 든건 성조기같은데, 한반도가 남과 북으로 분열되는 데에 기여한 국가 중 하나가 미국인건 알고 있소? 그리고 당신처럼 그렇게 우방, 적국으로 나누는건 한반도 문제 해결에 도움이 안된다는거, 인지하고 있긴 한거요? 아직도 20세기에 살고 있는건 아닌지 자문해보길 바라오.
알았으니까님 굿 19/08/16 [13:45] 수정 삭제
  알았으까님은 인공기 흔드는 넘들한테 뭐라하지도 못하면서 뭔 말이 주저리
정신 나간 포천시민 최순실 19/08/17 [02:14] 수정 삭제
  문재인을 ?아내고 박근혜를 다시 앉혀놓아야 나라가 바로선다. 김기춘, 우병우를 불러내고 십상시도 모셔오고 양승태도 찾아오자. 아! 그리운 옛날이여!
맨위 정신나간놈 역사공부 제대로하라 정의의사자 19/08/17 [15:10] 수정 삭제
  여차하면 공산화됩니다. 정신차립시다. 수고하셨습니다.
정신차린 포천시민 최순실 19/08/18 [15:44] 수정 삭제
  홍콩의 우산혁명은 한국의 촛불혁명을 모델로 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광주항쟁 당시 불렀던 을 시위 현장에서 함께 부릅니다.
추가합니다. 최순실 19/08/18 [16:03] 수정 삭제
  을 부르면서 시위현장에서 함께하는 우산혁명은, 한국의 태극기 부대나 엄마부대하고는 차원이 다릅니다. 남북이 나뉘고 동서로 분열되는 모습은 일본을 비롯한 열강들이 바라는 바입니다. 박근혜 당시의 국정농단을 도저히 그냥 놔둘 수가 없기에 국민들이 나서서 새로운 정부를 세운 것이 촛불혁명인데 다시 그 시절로 돌아가자는 것이 우산혁명이라니 포천시장을 꿈꾸는 사람의 식견이 부끄럽네요.
나도 추가 나도 추가 19/08/19 [14:09] 수정 삭제
  지금 정권이 진정한 적폐 아닌가요? 박근혜 이명박 정권때 조국 같은 법무부장관 후보자 보셨어요? 조국같은 사람이 청와대를 쥐락펴락한게 더 개탄스럽지 박근혜 전대통령이 뭘 잘못했나요?
최순실보아라 정의의사자 19/08/19 [17:42] 수정 삭제
  태블릿 PC가 최순실 개인 것이 아니란 것이 밝혀졌다. 태블릿 PC가 최순실 것이란 전제하에 선동꾼들에 의하여 촛불 사기가 벌어졌던 것이다. 역사가 선동꾼들의 것이란 생각은 착각이다. 언론을 통제 장악하여 국민들의 눈과 귀를 가리려 하지만 선동꾼들 뜻대로 역사가 진행되지는 않을 것이다. 비오는 날임에도 불구하고 주최측 추산 30만명, 경찰 추산 4만명이 모였다. 문어벙의 국정 농단에 대 다수 국민이 위기 의식을 느끼고 있다. 촛불혁명? 대국민 사기극이 맞을 것이다. 드루킹 사기극!
복잡한 말하지말고 봉이~ 19/08/19 [18:09] 수정 삭제
  자유민주인지 사회민주인지 둘중 하나만 선택하시오
동원 인력을 계속해서 유지해라! 최순실 19/08/19 [18:49] 수정 삭제
  최소한 100만명 이상을 주말마다 모이게 해야 정권이 바뀔 것 같은데 해보시지?
최순실보아라2 정의의사자 19/08/19 [21:58] 수정 삭제
  문어벙은 인정하는 모양새군 걱정하지 말거라 문어벙은 반드시 대한민국 박살나기전에 끝장난다.
놀고있네 포천의 이완용 19/08/22 [06:34] 수정 삭제
  이때다 싶어 아싸라비라 혼란을 부추기는 자들이 누굴가?!!! 하늘이 알고 땅이 아는데 손바닥으로 하늘을 가려라!!!호시탐탐이권을 노리고 권력을 친탈하려는 자들 하늘이 부끄러운줄 알아라~!!!
헐~ 시민 19/08/22 [06:39] 수정 삭제
  헐~성조기를???!!! 머리가 백지장이 된 사람들이 부끄러운 줄 모르니 나라가 혼란스럽지 아니할수 있는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