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종합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
사회종합
국회로 뛰어간 박윤국 포천시장,
지역현안 해결에 전력
기사입력: 2018/09/07 [10:31]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박윤국 포천시장은 지난 6일 국회를 방문해 문희상 국회의장을 접견해 군 사격장 관련 지역현안사항을 설명하고 국회 차원의 협력을 요청했다.

 

이날 박윤국 시장은 지난 65년 이상을 접경지역으로 고통받아온 포천시민들의 피해현황과 미군 사격장 훈련으로 주민들의 생존권이 위협받고 있는 상황을 설명하고, 특별법 제정 등 주민 피해보상 및 정부차원의 다양한 지원 방안을 마련해 줄 것을 요청했다.

 

또한 박 시장은 군 사격장 피해로 인한 특별한 보상 차원에서 경제적 논리만이 아닌 지역낙후 등을 고려해 포천시의 현안사업인 국철연장사업과 국도43호선(포천~철원간) 도로 확포장사업 등이 국가사업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간절히 건의했다.

 

이에 문희상 국회의장은 미군 사격장 피해대책의 필요성을 적극 공감하며, 지원방안 모색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윤국 포천시장은 "앞으로 지역경제 도약의 기반이 되는 광역교통망 등 SOC 확충에 주력해 지역발전은 물론 국익에 도움이 되는 사업을 적극 발굴하겠다"는 강력한 의지를 피력했다.

포천뉴스 포천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pcnt.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힘내요 포청천 18/09/09 [11:08] 수정 삭제
  나이스
꼭 해결되야할 문제들을 화이팅 18/09/13 [10:47] 수정 삭제
  잘 이야기하신것같아요!! 얼른 추진되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