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의회 > 자치행정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행정/의회
자치행정
김종천 시장, 전철유치를 위한 광폭 행보
국토교통부 건의사항 전달
기사입력: 2017/12/14 [16:47]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 포천뉴스

 

포천시는 지난 13일 김종천 시장이 직접 국토교통부 철도국장을 찾아가 면담하고 전철 관련 현안사항을 건의하는 등 포천시에 전철을 적극적으로 유치하기 위한 광폭 행보를 했다.

    

포천시에서는 최대 숙원사업인 전철연장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여 왔으며, 지난 2016년 6월 ‘제3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2016~2025)’에 광역철도 신규 착수사업으로 반영된 ‘도봉산포천선’ 사업추진을 위해 지난해 11월부터 한국교통연구원을 통해 사전타당성 검토를 위한 시 자체 용역을 실시하고 있다.

    

김종천 시장은 국토교통부 철도국장을 만나 포천시의 열악한 지역 현황에 대해 설명하고 지역경제 활성화, 수도권 균형발전 등을 위해 전철유치가 반드시 필요하며, 최근 진행되고 있는 여러 개발사업으로 인해 경제적타당성 확보가 충분히 가능하다고 피력했다.

    

또한, 현재 추진 중인 용역에서 포천시에 유치 가능한 모든 전철노선에 대한 다각적인 분석을 통해 최적의 대안을 선정해 내년 중 예비타당성조사를 신청할 계획임을 밝히고 적극 협조해 줄 것을 건의했다.

    

손명수 철도국장은 “국가계획에 반영된 ‘도봉산포천선’ 노선이 시기적절하게 경제적타당성을 확보해 추진한다면 적극 지원할 계획이며, 국가 균형발전 차원에서 경기북부 지역에 전철 연장이 필요하다고 생각하고 많은 시민들이 혜택을 받을 수 있는 노선에 대해 포천시와 같이 노력하고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시 관계자는 “이번 면담을 통해 중앙정부에 포천시의 전철유치 의지를 전달했으며, 전철연장이 조기에 착수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포천뉴스 포천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pcnt.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언론플레이귀재 전철 17/12/18 [01:55] 수정 삭제
  대통령 면담 요청 뺀치, GS회장 면담요청 뺀치, 이번엔 진짜? 거짓말 석투본! 어떻게 해보십시요.
그러면니가해봐 하루 17/12/22 [18:29] 수정 삭제
  국회의원도가만히잇고반대들은끝내주게하면서 그저반대만..그치? 너네처럼그냥말로반대하는건다해.이렇게라도해애들아.석탄반대! 나도이제석탄반대햇네 그치? 입들은살아서댓글다는거보면구역질이난다니들수준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