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의회 > 자치행정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행정/의회
자치행정
작지만 큰 결혼식
‘2017 포천시 작은결혼식'
기사입력: 2017/09/18 [13:24]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 포천뉴스

 

포천시(시장 김종천)는 지난 16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작은결혼식’을 개최했다.

    

포천시 및 포천시의회가 주최하고 포천시 북부희망복지센터(센터장 이민건)에서 주관한 이번 결혼식은 건강한 가정 조성과 저출산 인식개선을 위한 저비용 결혼문화의 범사회적 인식확산과 더불어 사회적 약자계층에 대한 나눔문화 조성을 하여 경제적인 어려움과 개인사로 예식을 올리지 못하고 혼인신고 후 동거중인 관내부부 2쌍을 대상으로 작은 결혼식을 지원했다.

    

이날 예식은 시청 3층 대회의실에서 김종천 포천시장 등 하객 총 8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시립민속예술단의 축하공연을 시작으로 하여 김덕진 경제복지국장이 주례로 2쌍의 결혼식이 오전 오후로 나눠 진행됐고, 시청 구내식당에서 결혼대상자 및 가족친지들이 오찬을 함께했다. 

    

이번 행사는 지난 7월 작은결혼식 추진단이 결성되어 관내 10여 단체에서 재능기부 형식의 협찬과 지원을 통해 이뤄졌다.

    

한국외식업지부 포천시지부에서는 피로연에 쓰일 음식을, 대한미용사회 포천시지부는 신랑, 신부의 헤어와 메이크업을, 포천가연웨딩홀에서는 턱시도와 드레스 무료대여와 식장 단장을 위한 물품과 신랑신부를 위한 작은선물을,  포천식품제조업협회와 포천시여성단체협의회에서는 사랑의 선물을 부부에게 전달했다. 또한 포천시자원봉사센터와 포천시건강가정지원센터, 포천시여성새로일하기센터, 더죤사진관, 힐데 DIY에서 결혼식 진행 및 준비를 위해 많은 노력을 아끼지 않았다.

    

이날 결혼식에 참석한 신부의 어머니께서는 “웨딩홀만큼 멋지고 아름답게 꾸며 주셔서 감사하다. 많은 분들이 도와주셔서 너무 감사하고 그만큼 앞으로 더욱 잘 살았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유경임 가족여성과장은 “결혼과 출산은 이제 개인의 문제가 아닌 사회가 나서야 할 문제이다. 작은 결혼식을 통해 저비용의 건전한 결혼문화를 이루는데 앞장서고 나아가 저출산 문제도 개선이 되었으면 한다. 아울러 기부와 나눔의 문화가 점점 더 확산되어 더불어 함께 사는 포천시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포천뉴스 포천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pcnt.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