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의회 > 자치행정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행정/의회
자치행정
포천시 사격장 등 군 관련시설 범시민 대책위, 일본 오키나와 견학
기사입력: 2017/09/05 [12:55]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포천시 사격장 등 군 관련시설 범시민 대책위 (위원장 이길연)는 포천시 최대 현안사항중의 하나인 군 사격장 피해 및 갈등문제에 대해 피해지역 주민들과 대책마련을 모색하기 위해 해외 우수사례인 일본 오키나와를 견학했다.

    

견학은 도비지원사업인 한미친선교류협력사업의 일환으로 실시됐으며, 8월 29일부터 9월 1일까지 3박4일간 오키나와의 미군기지 현장과 언론사 방문, 주민단체 의견청취, 기노완시 및 나고시 의원과의 간담회 등으로 진행됐다.

    

주민들은 오키나와 타임즈를 방문해 현지기자로부터 미군기지 관련 현안사항 설명을 듣고, 실제로 문제되는 가데나 공군기지, 후텐마기지, 슈와브캠프, 헤노코 신기지를 차례로 방문해 소음체험을 하는 등 현지 현황을 몸소 체험했다.

    

이어 주민단체와 기노완시·나고시 의원과의 간담회에서는 군사격장으로 인한 피해에 대한 주민 갈등 및 정부대응 사례에 대한 설명을 들었으며, 주요내용으로는 집단소송을 통한 주민보상, 미군기지 문제해결을 위한 행정기관의 운영형태(기지대책과), 주민단체의 건의활동 방식 등이 있었다.

    

또한 미군 반환기지의 활용사례인 아메리칸빌리지와 미군생필품을 팔던 상권지역인 국제거리 방문을 통해 상호 이해기반 마련과 상생을 위한 다양한 갈등해결 사례를 학습했다.

    

대책위 이길연 위원장은 “오키나와는 피해지역 주민뿐만 아니라 시의원과 변호사 등 각계각층의 사람들이 조직적으로 다각도의 해결방안을 찾는 모습에 놀랐다”며 “이번 견학은 사격장 문제해결의 실마리를 찾을 수 있는 좋은 계기였으며, 향후 보다 많은 시민들이 대책마련을 위해 관심을 갖고 동참해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포천뉴스 포천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pcnt.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